Dr.D의 감동란

01.

콘텐트를 만들고 유통시키는 비용에 대한 고민이 점점 커지고 있습니다. 고객을 만나기 위한 경쟁이 치열해지고 있고, 고객에게 우리의 이야기, 내 브랜드의 이야기를, 꺼낼 수 있는 기회를 잡는 것조차 쉽지 않습니다. 이제는 ‘좋은 콘텐트’를 만드는 것만으로는 이 치열한 경쟁을 뚫고 기회를 잡는 것이 어렵습니다. 언제, 어떤 맥락에서, 어떤 방식으로 고객에게 다가가야, 고객의 눈길을 잡고, 의미있는 이야기를 나누고, 마침내 고객의 마음을 얻어낼 수 있을지에 대한 고민이 더욱 필요합니다.

‘고객 여정 분석(Customer Journey Analysis)’은 고객의 눈으로 우리를 보고, 고객의 경험 흐름 속에서 우리가 제공해야 할 것이 무엇인지를 발견하는 방법론입니다. 이제는 ‘콘텐트의 유통 (Content Distribution)’ 측면에서도 이런 ‘고객 중심 접근법’이 필수적으로 요청되고 있습니다. 과거의 광고 문법처럼 고객의 눈과 귀를 사로잡기 위한 경쟁에 매진하는 것만으로는, 넘쳐나는 정보와 콘텐트의 홍수 속에서 본래의 비즈니스 목적을 달성하기는 점차 어려워지고 있습니다. 자극을 주어야 할 때와 정보를 제공해야 될 때, 이해를 돕거나 도움을 주어야 할 때를 구별해서 구매과정을 단순화시키고 고객 편의를 극대화할 필요가 있습니다. 그러기에 우리는 고객의 서로 다른 목적을 예리하게 정돈하여,  트렌디함을 잃지 않는 날카로움과 겸양의 덕을 갖춘 친절한 안내자의 모습으로 다가갈 필요가 있습니다.

D.hive는 이러한 고객의 구매 여정 맥락을 통찰하고, 더 효과적인 이야기거리를 만들어, 전반적인 고객 경험을 최적화하는 방식으로 마케팅 문제를 풀어가고 있습니다. 콘텐트 마케팅(Content Marketing)도 결국은 비즈니스 목적을 달성하기 위한 방법의 하나입니다. 콘텐트의 효과란 주어진 고객 여정 상에서 과업을 해결하는 것이 우선되어야 한다고 믿습니다. D.hive의 콘텐트 마케팅은 이런 시선에서 시작합니다.

Related Post